키네틱미디어아트전 '풍화, 아세안의 빛' > 자유로운 얘기

본문 바로가기

Left Menu

자유게시판


자유로운 이야기

Home > 자유게시판 > 자유로운 이야기
    자유로운 얘기

    키네틱미디어아트전 '풍화, 아세안의 빛'

    페이지 정보

    작성자 담빛예술창고 작성일20-10-16 22:16 조회187회 댓글0건

    본문

    아세인의빛.담빛.포스터.jpg

     

     

    풍화, 아세안의 빛

     

    ()담양군문화재단 담빛예술창고(관장 장현우) 2(신관)에서는 2020년 담빛예술창고 키네틱 미디어아트전 <풍화, 아세안의 빛> 20201016일부터 20210221일까지 진행된다.


    2019년 국립아시아문화전당(ACC)에서 한-아세안 30주년을 기념해 아세안의 문화 허브, 빛의 도시에 꽃피다를 주제로 한 아세안 관계를 격상시키기 위한 특별전시 <아세안의 빛, 하나의 공동체> (2019.10.17~11.17)을 개최하였다. 이후 2020년 상반기 부산광역시 아세안문화원 기획전시에 이어, 하반기에는 담양군 담빛예술창고 신관에서 <풍화, 아세안의 빛> 에서 사일로랩의 작품을 다시 한번 만나볼 수 있다.

     

    본 전시를 기획한 사일로랩(SILO Lab.)’은 공학, 디자인, 영상을 베이스로 하는 미디어 아티스트들이 모여 설립한 인터랙티브 미디어아트 랩이다. 사일로랩은 과거로부터 빛에 대한 연구를 지속해온 팀으로 상상해온 바를 예술과 기술을 활용해 풍등으로 풀어냈다. 하늘에 올리는 제의적 의미의 작품 <풍화(風火)>는 전통적인 아세안의 풍등을 재매개하여 수직적 움직임을 통해 하늘로 날아오르는 아시아인들의 염원을 상징한다. <묘화(妙 火)>100년 이상 우리 주변을 밝혀온 백열전구의 소멸과정에서 따스하게 느껴지는 감성적 빛을 나타낸다.

     

    기술과 예술의 접점에서 기존에 존재하지 않았던 경험을 창조하기 위해 끊임없이 새로움을 연구하고 더 나아가 예술로 구현한다. 사일로랩이 선보이는 작업은 기술을 힘입어 우리가 상상하는 것을 현실화시키며 세상에 없던 새로움을 사람들에게 즐거운 경험을 선사하고자 한다. 자연을 모티브로 한 사일로랩의 작품 세계는 어렵고 멀게만 느껴지던 디지털 미디어를 감성적으로 다가오게 만들며 수동적인 관람을 넘어 관객의 적극적인 참여를 통해 소통하고 우리 곁에 익숙했던 시공간을 새로운 공감각으로 해석해낸다.

     

    전시는 코로나19 사회적 거리 두기의 목적으로 20201016() 담빛예술창고에서 별도 개막 행사 없이 오후 4시부터 프리 오프닝으로 시작해 2021221()까지(129일간) 진행된다.

    한편 ()담양군문화재단은 직원과 방문객들의 안전을 위해 방역과 소독을 빈틈없이 하겠다고 밝혔고 방문객들에게 마스크 착용을 요청함과 동시에 관람객 사이의 거리를 충분히 유지해 나만을 위한 단독 관람을 경험케 안내한다.

     

    작품소개 : <풍화, 아세안의 빛>

    장르 : 인터랙티브 키네틱라이팅 아트

    기획 및 제작 : 사일로 랩 (SILO LAB)

     

    키네틱 미디어아트 전시 <풍화, 아세안의 빛>에서는 예술과 기술의 경계에서 관객들에게 새로운 경험을 제공하는 미디어 아티스트 그룹 사일로랩(SILO Lab.)<풍화 風火><묘화 妙火>를 소개합니다.

     

    본 전시를 기획한 미디어 아티스트 그룹 사일로랩(SILO Lab.)은 과거로부터 빛에 대한 연구를 지속해온 팀으로 상상해온 바를 예술과 기술을 활용해 풍등으로 풀어냈습니다.

     

    하늘에 올리는 제의적 의미의 작품 <풍화 風火>는 전통적인 아세안의 풍등을 재매개하여 수직적 움직임을 통해 하늘로 날아오르는 아시아인들의 염원을 상징합니다. <묘화 妙火>100년 이상 우리 주변을 밝혀온 백열전구의 소멸과정에서 따스하게 느껴지는 감성적 빛을 나타냅니다.

     

    국립아시아문화전당(ACC)2019년 한-아세안 30주년을 기념해 아세안의 문화 허브, 빛의 도시에 꽃피다를 주제로 한-아세안 관계를 격상시키기 위한 특별전시 <아세안의 빛, 하나의 공동체>을 개최하였습니다.

     

    이후 2020년 상반기 부산광역시 아세안문화원 기획전시에 이어, 하반기에는 담양군 담빛예술창고 <풍화, 아세안의 빛>에서 사일로랩의 작품을 다시 한번 만나볼 수 있습니다.

     

    이번 전시를 통해 관람객들은 두 작품이 제공하는 상호작용적 체험으로부터 빛으로 연결되는 아시아의 미래와 하나 된 아시아를 염원하게 될 것입니다.

     

    아티스트 소개 : 사일로 랩 (SILO LAB)

     

    사일로랩(SILO Lab.)은 공학, 디자인, 영상을 베이스로 하는 미디어 아티스트들이 모여 설립한 인터랙티브 미디어아트 랩입니다. 이들은 다양한 미디어 테크놀로지를 활용하여 기술과 예술의 경계를 넘나들며 관객들에게 몰입형 경험(Immersive Experience)을 제공합니다.

     

    기술과 예술의 접점에서 기존에 존재하지 않았던 경험을 창조하기 위해 끊임없이 새로움을 연구하고 더 나아가 예술로 구현합니다. 사일로랩이 선보이는 작업은 기술을 힘입어 우리가 상상하는 것을 현실화시키며 세상에 없던 새로움으로 사람들에게 즐거운 경험을 선사합니다.

     

    자연을 모티브로 한 사일로랩의 작품 세계는 어렵고 멀게만 느껴지던 디지털 미디어를 감성적으로 다가오게 만들며 수동적인 관람을 넘어 관객의 적극적인 참여를 통해 소통하고 우리 곁에 익숙했던 시공간을 새로운 공감각으로 해석해냅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 Copyright 2022 광주미술문화연구소 All Rights Reserved
    본 사이트의 이미지들은 게시자와 협의없이 임의로 사용할 수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