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13회 광주비엔날레 특별전시 'Re:born' > 자유로운 얘기

본문 바로가기

Left Menu

자유게시판


자유로운 이야기

Home > 자유게시판 > 자유로운 이야기
    자유로운 얘기

    제13회 광주비엔날레 특별전시 'Re:born'

    페이지 정보

    작성자 이강하미술관 작성일21-02-10 10:48 조회97회 댓글0건

    본문

    Re born.이강하미술관.포스터.20210206-0425.png

     

     

    ■ 전시 개요
    ㅇ 전  시  명 : 제13회 광주비엔날레 기념 특별전 <Re:born 1953-2021>
    ㅇ 전시기간 :  2021.02.06.~04.25. | 설 연휴 휴무
    ㅇ 전시장소 : 이강하미술관 | 광주광역시 남구 3.1만세운동길6
    ㅇ 참여작가 : 故 이강하
    ㅇ 기획/주최 : 광주광역시 남구 이강하미술관

    ■ 광주광역시 남구 이강하미술관(·수탁운영기관: ()이강하기념사업회) 올해 13회 광주비엔날레 <떠오르는 마음맞이하는 영혼전시와 연계하여 과거의 예술과 예술가는 어떻게 현재와 미래로 기억될 수 있을까를 주제로 故 이강하의 남도 풍경과 무등산 대표작품(1970년대~2000년대 초반)을 선정하여 구성하였다.

        

     21세기 시작은 문화 다양성 관점에서 세대와 세대를 잇는 시대의 숙제를 남겼다사람들은 기술과 과학의학과 예술이라는 카테고리를 나누려 하지 않은 듯했다질병으로부터 인류의 생명 보존이라는 풀지 못한 숙제를 앞에 두고 인간에게 예술은 어떻게 현 시대를 증명하고 있으며지금 시대를 맞이하지 못했거나 실재가 존재하지 않는 작고 예술가에겐 예술이 어떤 의미로 거듭날 수 있는가를 <Re:born 1953-2021> 에 담았다.

     

    이번 전시는 과거의 예술과 예술가가 2021년 시대에 어떻게 기억되어지고거듭날 수 있는지를 은유적으로 보여주는 전시회이다예술 작품은 한 예술가가 탄생하고 작고하기까지 마주한 지역의 풍경과 먹고 자란 향토음식사람들과 공존했던 사실들을 증명하듯 작업의 배경이 되는 일련의 과정으로 보여주고 있다이강하 작가가 바라본 남도의 풍경들은 시선의 재구성 또는 영적으로 부활하거나 거듭난 초현실적 새로운 풍경을 시사한다.

     

    故 이강하 작가는 1953년에 태어나 2008년도에 타계한 지역의 대표 작가이다그리고 2018년에 개관한 광주 남구 이강하미술관은 2021년까지 매년 그의 특별·상설 전시회를 통해서 다양한 지역과 세대의 관람객과 만나고 있으며새로운 관점의 예술의 재조명을 주제로 다루고 있다이러한 일련의 전시들은 결국 진정한 예술가는 현실에 실존하지 않지만그가 남긴 작품들을 통해 계속 예술의 의미와 메시지가 생존해 있는 것처럼 느껴지는지 모른다남도의 실제 풍경과 눈에 보이지 않는 풍경 사이자유와 평화 그리고 무형의 이상적 세계관을 담고자 노력하며 표현해왔던 이강하 작가비록 현시대에 생존하지 않지만 어쩌면 지금이 가장 화려한 전성기가 되지 않을까?

    과연 예술가에게 삶과 죽음의 의미는 무엇일까?

     

    현재 그가 작품을 제작할 수는 없지만남겨진 과거의 작품과 현재에도 존재하는 이강하의 작품을 통해 2021년 우리가 살아가는 풍경을 예술로 새롭게 해석하고 재생(再生)되는 의미를 전달하고자 한다.


    ■ 지역 내 코로나19 감염 및 확산 방지를 위해 별도의 개막행사 없이 프리오픈으로 진행됩니다.
    전시 기간 동안 개인위생에 각별한 주의를 기울여 안전수칙에 따라 안전하게 운영됩니다. (월, 휴관/ 문의 062-674-8515)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 Copyright 2021 광주미술문화연구소 All Rights Reserved
    본 사이트의 이미지들은 게시자와 협의없이 임의로 사용할 수 없습니다.